마니아리포트

추신수가' 먹튀?' 대체불가 '베테랑'

유태민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5-17 13:29

트위터
0
center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가 15일(현지시간) 미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경기서 1점 홈런을 치고 축하를 받으며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사진_뉴시스
추신수(37)가 MLB닷컴이 꼽은 대체불가 베테랑 선수에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5개 팀마다 없어서는 안될 선수를 1명씩 선정하면서 텍사스에서는 추신수를 지목했다.

그동안 추신수의 FA 계약을 두고 부정적인 평가가 많았던 게 사실이다. FA 계약 첫 해였던 2014년 OSP .714로 활약이 미미했고 2016년에는 4차례나 크고 작은 부상으로 48경기 출장에 그쳤기 때문이다. 이후 추신수는 매년 트레이드설에 시달리며 팀에 부담을 주는 '거액 먹튀'라는 따가운 시선을 받아야했다.

그러나 추신수는 올 시즌 텍사스 최고령 선수지만 나이를 무색케하는 활약을 뽐내고 있다. 올 시즌 팀의 41경기 중 39경기에 나서 타율 2할8푼8리 42안타 5홈런 15타점을 기록했다. 4월에 비해 5월 주춤하지만 출루율 .392 장타율 .493 OSP .885의 기록은 추신수의 활약상을 증명한다.

MLB.com은 '추신수는 레인저스 최고의 타자다. 그는 타석에서 나쁜 공을 쫓지 않고 상대 투수에 아주 고통을 준다고 전했다. 또 추신수는 진정한 클럽하우스 리더로 젊은 선수들이 우러러보는 베테랑이다. 동료들이 조언을 구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먹튀' 논란에 대해서도 MLB닷컴은 '비평가들은 2014년 시즌 전 7년 1억3000만 달러에 계약한 추신수가 팀에 부담이 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추신수는 텍사스에 있는 동안 레인저스가 요구하고 기대한 모든 것을 다했다'고 평가했다.

추신수는 계약 후반으로 갈 수록 더욱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지난 2017년 풀타임 활약하며 22홈런을 터뜨렸고 커리어 첫 올스타에 선정되기도 했다. 올해 역시 시즌 초반 리드오프로 맹활약하며 대체불가 선수로 인정받고 있다. 내년으로 끝나는 7년 1억3000만 달러짜리 대형 FA 계약에 대한 평가도 달라지는 분위기다.

한편 LA 에인절스 마이크 트라웃, 휴스턴 애스트로스 알렉스 브레그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크리스 데이비스, 시애틀 매리너스 미치 해니거가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다른 팀들의 없어선 안 될 선수로 선정됐다.

[유태민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골프레슨]백스윙 어디까지? 내 몸에 맞는 백스윙 찾기 | 이...

  • [투어프로스윙] '루키' 신미진의 시원시원한 드라이버 샷

  • [골프레슨]멋있고 예쁜 스윙은 어드레스부터! | 김채언 프로

  • [투어프로스윙] '아시안투어 우승' 장이근의 파워 드라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