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노수성의언더리페어] 퍼팅할 때 깃대를 뺄까 말까?

노수성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4-21 12:12

트위터
0

center
깃대를 그대로 두는 것, 제거하는 것 중 어느 쪽이 유리할까? 사진 마니아리포트DB.
퍼팅할 때 깃대를 그대로 둘까 제거할 것인가에 대해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올해 골프 룰이 개정되면서 나온 현상이다.

국내 골프 전문가들은 깃대를 그대로 두거나, 또 제거하는 상황에 대해 온도 차이가 그렇게 크지 않은 것 같다. '쇼트 퍼팅일 때는 깃대를 제거하고 중, 장거리 퍼팅이나 내리막 경사일 때는 그대로 두는 쪽이 유리하다'는 쪽에 무게를 더 두고 있다.

"짧은 퍼팅이라면 깃대를 제거하고, 긴 퍼팅이라면 그대로 두는 쪽이 유리하다"는 것이 JTBC골프 정준 해설위원의 판단이다. 웅진플레이시티 헤드 프로이기도 한 정준은 "선수 생활 때도 그린 주변에서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쪽을 선호해왔다"면서 "깃대를 제거하지 않으면 퍼팅을 더 과감하게 할 수 있다. 깃대를 맞힌다는 생각으로 퍼팅을 하면 헤드를 가속하게 되고 그 결과 볼의 직진성도 더 좋아진다"고 강조했다. 정준은 3m 이상이라면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쪽을 권했다.

주말 골퍼가 퍼팅을 실수하는 가장 큰 이유는 임팩트 때 감속하면서 헤드 페이스가 열린 상태가 되기 때문이다. 정준은 "볼이 컵 오른쪽으로 잘 빠지는 이유"라면서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것이 것이 과감해지고 브레이크를 덜 볼 수 있는 등 여러모로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미국PGA 클래스A 조윤식(반얀트리골프아카데미)도 중, 장거리 퍼팅 때는 깃대를 제거하지 않은 쪽이 퍼팅을 안정적으로 할 수 있다는 의견을 주었다.

"긴 거리의 퍼팅에서 깃대를 제거하지 않았을 때 거리 감각이 더욱 좋아지고 타깃에 더욱 집중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소개했다. 그는 "내리막 경사에서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것은 일종의 보험 성격"이라고 했다. "골프는 확률 게임"이라는 조윤식은 "미국에서 나온 각종 연구 자료를 보더라도 먼 거리의 퍼팅 때는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것이 유리하다는 결과가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확하게 반반이다." 타이틀리스트 리더십 팀의 서동주 이사는 "타이틀리스트 소속 남자 선수의 경향을 보면 현재로써는 반반"이라고 했다. "시즌 첫 대회를 앞두고 소속 선수들이 퍼팅할 때 깃대를 제거할 지, 그대로 둘 지 파악했었는데 당시에는 반반이었다. 아마도 첫 대회를 치르고 나면 어느 한쪽의 경향이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스카티 카메론을 사사한 퍼터 전문가이기도 한 서 이사에게 개인적인 성향을 물었더니 "내리막 경사에서는 깃대를 그대로 두는 것이 유리하다"는 의견을 돌려주었다. "선수들도 내리막 경사에서는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것에 대다수가 동의했다. 나도 그렇다. 단 평지에서는 개인적인 성향이 개입할 것 같다."

내리막 경사 뿐만 아니라 쇼트 퍼팅에서도 깃대를 제거하지 않는 것이 때로는 유리하다는 의견도 있다. 미국LPGA 클래스A 박시현 프로가 그렇다. "쇼트 퍼트를 의도치 않게 강하게 했을 때 돌아나오는 경우를 많이 봤다" 면서 "쇼트 퍼트라도 깃대를 제거하지 않고 강하고 자신 있게 친다면 그런 실수를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여자 프로 대다수와 나도 그렇게 플레이하고 있다"고 박 프로는 말했다.

한편 깃대를 그대로 두고 플레이 할 때는 두 가지 상황에 대해 주의해야 한다. 깃대의 강성과 핀의 기울기다. 깃대가 딱딱할수록 볼이 더 튕겨나갈 수 있는 확률이 있기 때문에 플레이 하는 코스의 깃대 강성을 파악해야 한다.

아울러 깃대가 제대로 꽂혔는지 여부도 확인해야 한다. 투어 대회가 열리는 코스라면 핀이 수직으로 꽂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 하지만 관리를 소홀하거나 홀이 손상됐고 홀이 경사지에 자리한다면 깃대가 기울어질 확률이 그만큼 높이진다. 이 기울기가 정확한 퍼팅 때도 볼을 튕겨낼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깃대를 그대로 두고 플레이 하는 골퍼가 주의해야 할 다른 것은 홀인 이후 볼을 꺼낼 때다. 볼이 홀과 핀 사이에 끼어있기도 한데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홀이 손상될 수 있다. 정말 조심히 꺼내든가 아니면 깃대를 제거한 상태에서 볼을 꺼내야 한다.

[노수성 마니아리포트 기자/cool1872@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뉴스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 서요섭의...

  • [투어프로스윙] 한국여자오픈 우승, ‘작은 거인’ 이다연의...

  • [M직캠] ‘단독선두’ 홍순상 “우승 경쟁 가능...과감한 플...

  • [투어프로스윙] ‘첫 승 노리는 신인왕’ 장은수의 드라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