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준우승' 안병훈 세계 랭킹 56위 안착...100위 내 한국 선수는 단 2명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8-06-05 09:53

트위터
1
center
안병훈. 사진=AP뉴시스
[마니아리포트 김현지 기자]
안병훈(27)이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남자 골프 세계 랭킹 56위에 자리했다.

안병훈은 지난 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에서 막을 내린 메모리얼 토너먼트 연장전에서 브라이슨 디섐보(미국)에 패배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안병훈은 이날 발표된 세계 랭킹에서 29계단 뛰어올라 56위에 안착해 톱50 재진입에 한 발 다가섰다.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세계 랭킹을 기록한 선수는 김시우(23)로 지난주에 이어 순위를 지켰다.

다만 한 가지 아쉬운 점은 올해 세계 랭킹 100위 이내에 이름을 올린 한국 선수가 김시우와 안병훈에 그친다는 것이다.

올해 1월 까지만 해도 김시우가 37위, 강성훈(31)이 83위, 송영한(27)이 99위, 안병훈이 100위 등에 자리했고, 지난해는 왕정훈(23)과 김경태(32)도 100위권 내에 이름을 올렸었다.

하지만 올해 PGA투어와 유러피언투어,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등 각 무대에서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하면서 김시우와 안병훈을 제외하고 모두 100위 권 밖으로 밀려났다.

현재 100위 권 내 진입이 가장 유력한 선수는 PGA투어 2부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임성재(21)다. 임성재의 경우 지난주 97위에 자리했지만 이번주 101위로 밀려난 상태다.

뒤를 이어 강성훈이 131위, JGTO를 주무대로 하는 황중곤(26)이 133위, 마찬가지로 JGTO에서 활약하는 류현우(35)가 147위, 왕정훈이 150위에 이름을 올리고 100위 내 진입을 노리고 있다.

한편, 이번주 세계 랭킹은 1위는 저스틴 토머스, 2위는 더스틴 존슨(이상 미국), 3위는 저스틴 로즈(잉글랜드)로 톱3의 자리변동은 없었다.

/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뉴스

마니아TV

  • [정프로의 클라쓰]⑩팔로우스루시 왼팔 잘 뻗는 방법

  • [정프로의 클라스]⑨아이언샷 방향성 향상시키기

  • [임진한의 스페셜레슨]⑯제대로 때려야 제대로 날아간다

  • [정프로의 클라쓰]⑧슬라이스 교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