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라루즈 레드샷]디보트에서의 샷

이학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5-09-23 09:17

0


center
[마니아리포트 이학 기자]디보트는 ‘페어웨이의 작은 벙커’라고도 불린다. 디보트에서 볼을 치면 어디로 튈지 몰라 걱정하는 골퍼들이 많다. 여성 골퍼를 위한 특별한 레슨인 라루즈 레드샷이 이번 시간에는 디보트에서의 스윙 요령에 대해 설명한다.

방다솔 프로는 “모래가 채워진 상황과 그렇지 않은 경우 스윙에 약간의 차이가 있다”면서 “우선 디보트에 모래가 채워져 있으면 낮게 쓸듯이 볼의 3분의 2 지점을 맞히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반대로 모래가 채워지지 않은 디보트에서는 가파른 백스윙과 다운블로 스윙으로 더 큰 디보트를 만드는 게 요령이라고 방 프로는 설명했다. 자세한 요령과 연습법을 영상을 통해 확인해 보자.

[leehak@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강철체력의 장타자' 하민송의 드라이버 스...

  • 필드에서 에이밍이 안된다? 실전 에이밍 연습 방법 | KPGA ...

  • [투어프로스윙] ‘2019시즌 최고의 해’ 임은빈의 드라이버...

  • [투어프로스윙] ‘선수이자 선수들의 지도자’ 모중경의 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