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출신 김진호, 프로 첫 승

유혜연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5-04-17 17:43

0
center
▲김진호.사진
[마니아리포트 유혜연 기자]국가대표 출신 김진호(29)가 프로 데뷔 첫 승을 달성했다.

김진호는 16일부터 이틀간 전북 군산의 군산CC 부안, 남원코스(파72)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챌린지투어 2회 대회에서 합계 7언더파 137타를 기록해 황우석(22.핑)을 2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김진호는 2003년 국가대표 상비군을 거쳐 2004년 국가대표를 지냈고 한국과 일본에서 상금왕에 오른 김경태(29.신한금융그룹)와 국가대표 동기다. 20세 때 퍼트 입스로 6년 간 골프를 멀리 하다 1년 6새월 만인 2010년 준회원으로 입회했고 지난해 정회원 자격을 획득했다.

김진호는 "어릴 때부터 함께 운동한 (허)인회가 '나도 하는데 형도 할 수 있어'라고 말하며 많은 도움을 줬다"며 "예전에 함께 국가대표 생활했던 선수들과 내년에 함께 코리안투어에서 뛰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r201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배경은의 1PLUS 골프 레슨 #01 스윙의 시작 ‘백스윙’ 여유...

  • [김학수의 사람 '人′] 임윤태 대한 장애인 e스포츠 연맹 회...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