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최신뉴스
日언론, "안신애…한국서 가장 섹시한 골퍼 온다"
안신애 자료사진

[마니아리포트 정미예 기자]일본 언론이 내년 시즌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 진출하는 안신애(26, 해운대비치골프앤리조트)에게 관심을 나타냈다.

일본 '일간 겐다이 디지털'은 27일 '일본 진출, 섹시퀸 안신애의 모습'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이 매체는 "안신애가 일본의 갤러리들을 즐겁게 해줄 것"이라며 일본 언론인 타치가와 마사키의 말을 인용했다.

타치가와 마사키는 "김하늘의 후배인 안신애는 미인들이 많기로 유명한 KLPGA홍보 대사"라며" 안신애는 그 중에서도 단골"이라고 말했다.

안신애는 지난 2일 끝난 JLPGA 퀄리파잉 토너먼트(QT) 최종전에서 45위의 성적을 기록했다. 중위권에 머무른 안신애는 내년 시즌 JLPGA투어 풀 시드를 획득하지는 못했지만 조건부로 일부 대회에 출전하게 됐다. 일본 무대를 처음 두드린 안신애는 내년 시즌 절반에 가까운 대회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정미예 기자 gftravel@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미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포토뉴스
여백
여백
동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