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전문가 레슨
[이성용의 골프서당]다운스윙 시 중요한 요소엉덩이와 발, 무릎의 조화로운 움직임이 안정되고 강한 임팩트 제공
   
▲ 다운스윙 때 오른발 힐을 들어주고 엄지발가락을 이용해 타깃 방향으로 밀어주면 자연스럽게 왼쪽 엉덩이가 올라가면서 열리게 된다.

[마니아리포트]올바른 백스윙이 완성이 되면 클럽은 볼을 임팩트하기 위해 올라간 반대 방향으로 전환을 하여 내려가기 시작을 한다. 이때 클럽을 자연스럽게 임팩트 위치로 가져 오기 위해서는 올바른 발과 무릎 그리고 힙의 움직임이 필요하다. 강한 임팩트를 만들기 위한 몸의 움직임을 알아보자.

첫 번째로 다운스윙 시 올바른 발의 움직임이다. 다운스윙 시 체중은 오른쪽 기둥에서 왼쪽 기둥으로 이동을 하면서 거리를 내기 위한 질량의 움직임이 시작된다. 이때 양쪽 기둥 즉 양쪽 다리의 피봇 포인트가 생긴다. 이때 오른쪽 발과 힐의 움직임으로 올바른 체중이동과 힙의 움직임을 만들 수 있다. 다운스윙이 시작될 때 힙을 무리하게 돌리는 오류, 즉 스핀아웃이라든지 왼쪽 골반이 빠지는 골퍼들에게 오른발의 움직임이 아주 중요하게 적용될 때 가 있다. 다운스윙 시 오른발 힐 부분을 들어 올리고 오른쪽 발 앞쪽을 사용하여 타깃 방향으로 밀게 되면 힙의 왼쪽 부분이 올라가게 되면서 열리게 된다.

   
▲ 왼쪽과 오른쪽 무릎이 평행하게 타깃방향으로 이동하면서 회전해야 한다.


두 번째는 무릎의 움직임이다.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많이 나타나는 현상 중에 하나가 백스윙 때는 무릎이 많이 움직이는 반면 다운스윙 때는 상대적으로 적게 무릎을 움직이는 것이다. 하지만 프로 선수들의 경우에는 반대다. 백스윙 때는 최대한의 적은 무릎의 움직임을 볼 수 있고, 다운스윙과 피니시 때 무릎의 움직임이 아주 많다.

요즘 세계적으로 핫 한 선수중의 하나인 조던 스피스의 스윙을 보면 더욱 자세히 알 수 잇다. 왼쪽 무릎이 꼭 다운스윙의 시작점이 아니어도 좋다. 하지만 왼쪽과 오른쪽 무릎이 평행하게 타깃방향으로 이동한 후 회전을 해야 올바른 스윙을 만들 수 있다. 그러나 무릎을 너무 과도하게 사용하면 슬라이딩이 될 수 있으므로 정기적인 레슨을 통해 체크를 받는 것이 필요하다.

   
▲ 독자적인 엉덩이 움직임보다는 오른발과의 조화를 통해 강한 임팩트를 만들어야 한다.


마지막으로 올바른 힙의 움직임을 통해 좋은 다운스윙을 만들어 낼 수 있다. 앞서 언급할 것처럼 다운스윙 시 힙의 독자적인 움직임보다는 오른발의 올바른 움직임을 통해 힙도 같이 일을 할 수 있게 해 주는 것이 좋은 임팩트와 엉덩이의 회전을 만들 수 있다. 다운스윙 시 오른쪽 무릎은 볼 쪽을 향하게 해 주고 오른발 힐을 들어 주며 엄지발가락을 이용해 타깃방향으로 밀어주게 되면 왼쪽 힙은 올라가면서 열리게 되어 임팩트 시 팔이 자연스럽게 빠져 나갈 수 있는 공간이 만들어 진다.

이렇듯 다운스윙 시 올바른 발의 움직임과 무릎 그리고 힙의 움직임은 강한 임팩트를 만들기 위한 기초를 제공해 주고, 자연스럽고 밸런스 잡힌 스윙을 만들 수 있게 한다. 따라서 한쪽으로만 하는 스윙이 아닌 오른쪽과 왼쪽이 조화롭게 사용하는 스윙을 통해 상해를 입지 않는 스윙을 만들어 보도록 하자.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리포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동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