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전문가 레슨
[이성용의 골프서당]헤드의 모양과 방향성의 관계
   
▲ 테이크어웨이 동작에서 왼쪽 어깨가 떨어지면 뒤땅성 훅을 유발한다.

백스윙의 시작 단계인 테이크어웨이 동작에선 팔과 어깨의 일체감 있는 출발이 아주 중요하다. 팔만 주도하게 되면 팔이 몸 쪽으로 당겨지는 궤도를 만드는 원인이 되고, 어깨가 주도하는 백스윙의 시작은 팔의 처짐 현상에 의해 적절한 손목의 움직임을 방해하기도 한다. 또한 어깨가 움직이는 각도에 따라 헤드의 면이 바라보는 방향도 달라져 볼의 방향성에 큰 영향을 미친다.

따라서 올바른 스윙을 만들기 위해서는 그 시작이 아주 중요하다. 어깨의 회전 각도에 따라 클럽헤드의 모양이 어떻게 변화가 되고, 또 볼 방향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자.

우선 헤드가 닫히게 되면 뒤땅성 훅을 유발할 수 있다. 테이크어웨이 동작에서 왼쪽 어깨가 급격하게 아래로 떨어지는 현상은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많이 볼 수 있다. 이렇게 되면 헤드는 바로 하늘로 들어 올려 지게 되고, 헤드 면이 땅을 향하게 되어 덮어진 형태, 즉 헤드 면이 땅을 바라보는 스윙 궤도가 시작된다. 또한 떨어진 어깨를 다시 들어 올리며 다운스윙이 시작되는 얼리 익스텐션, 즉 배치기를 하게 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심하게 되면 생크가 발행하게 된다.

   
▲ 테이크어웨이 동작에서 왼쪽 어깨가 들리면 슬라이스를 유발한다.


두 번째로 왼쪽 어깨가 하늘로 들리면서 스윙이 시작이 된다면, 헤드는 너무 열려 볼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날아가는 슬라이스 구질을 유발한다. 아마추어에게 흔하게 볼 수 있는 장면이다. 왼쪽 어깨가 들리면서 헤드는 몸 뒤쪽으로 빠르게 빠지고, 헤드를 백스윙 톱에서는 다시 팔로 머리 위쪽으로 올리며, 아웃-인 궤도로 덮는 형태의 다운스윙이 된다.

세 번째로 흔하게 볼 수 있는 오류는 손목이 위아래가 아닌 좌우로 로테이션이 되어 헤드가 급격하게 몸 뒤쪽으로 당겨지는 테이크백이 될 수 있다. 테이크어웨이 때 어깨와 팔이 조화롭게 시작하지 못하고 팔로 시작하게 되면 나오는 현상이다. 이러한 현상은 백스윙 톱에서 크로스 오버를 만들기도 한다.

이렇듯 스윙의 첫 단추인 테이크어웨이 때 올바른 어깨와 팔의 움직임은 완벽한 스윙을 만들기 위해 아주 중요하다. 그럼 올바른 클럽헤드의 모양을 알아보자.

   
▲ 샤프트와 타깃 방향이 수평이 되었을 때 그루브 면과 가슴의 방향이 일치하는지 체크해야 한다.


먼저 상체의 가슴 부분이 바라보는 방향과 헤드의 앞면이 바라보는 방향이 같아야 한다. 스윙 시작 후 샤프트는 타킷 방향과 평행을 이루게 된다. 이 지점에서 반드시 헤드의 그루브와 가슴이 같은 방향을 바라보는지 반드시 체크해야 한다.

두 번째로 왼쪽 손등과 헤드면이 같은 방향을 보는지도 또한 체크해야 한다. 이 두 곳을 테이크어웨이 때 꼭 체크해야 한다. 거울을 보고 가슴과 왼손 등이 바라보는 방향이 일치하도록 해보자. 이러한 동작으로 스윙을 시작하게 되면 올바른 백스윙 톱을 만들 수 있게 되며, 볼을 똑바로 칠 수 있는 헤드 모양을 만들 수 있다.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리포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동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